나노브릭, 전자제품 제조사와 표장재 이스킨 상용화 추진
김용준 기자 2020-02-27 15:44 0

(사진. 나노브릭)

 

신소재 기업 나노브릭(Nanobrick)이 지난 2월 24일(월) 글로벌 모바일 전자기기 제조사와 전기색가변 표장재 실장적용 및 상용화에 대한 개발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사는 계약에 따라, 전압에 따라 색상이 변화되는 나노브릭의 독창적 기능성 소재와 글로벌 전자기기 제조사의 제품설계 및 구동기술을 접목해 전자기기의 표면 색상이 다양하게 변화되는 혁신적 신제품 이스킨(E-Skin) 상용화를 추진한다.


이스킨은 다양한 전자기기 표면에 적용되는 필름형태의 제품으로, 인공지능 및 사물인터넷 산업 성장과 함께 사용자의 니즈 및 외부 환경변화에 따라 표면 색상이 변화되는 감성 전자기기 시장을 창출할 것으로 기대된다.


나노브릭은 향후 스마트폰을 포함한 전자기기 외에도 생활가전, 인테리어 등 다양한 산업제의 표장재로 이스킨 적용 분야를 확대할 계획이다. 현재 추진 중인 첨단보안 소재와 색가변 화장품 소재 사업 등 전자기기 산업 분야의 고객사와 함께 나노브릭을 활용한 응용제품 상용화를 추진한다는 전략이다.


나노브릭 주재현 대표이사는 “나노브릭은 창업 이후 수년간의 연구개발 및 양산시설 투자를 통해 다양한 기능성 신소재를 출시할 수 있는 나노플랫폼을 구축해왔다”라며 “이제는 차별화된 제품을 출시하려는 기업들의 필요에 의해, 고객의 적극적인 지원 하에 당사의 기능성 소재를 적용한 응용제품을 공동개발하며 소재적용을 확대하는 고객주도(Customer Driven) 시장확대 단계에 이르렀다. 이번 계약이 나노브릭의 전기·전자향 기능성 소재가 다양한 산업 분야에서 상용화될 수 있는 기폭제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디지털여기에 news@yeogie.com <저작권자 @ 여기에. 무단전재 - 재배포금지>
김용준 기자
댓글 0